수박 먹는 코끼리 물놀이 하는 호랑이
수박 먹는 코끼리 물놀이 하는 호랑이
  • 오두환 기자
  • 입력 2018-07-27 10:34
  • 승인 2018.07.27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일요서울 | 오두환 기자] 서울대공원은 연일 계속되는 폭염으로 지치고 입맛도 떨어지는 동물원 동물들을 위해 영양공급을 위한 특별식을 제공하고 있다고 27일 밝혔다. 

더위에 약한 시베리아 호랑이들은 얼린 닭고기와 소뼈를 여름철 특식으로 먹는다. 호랑이들은 시원하게 날리는 무독성 인공눈 속에서 재미있는 여름을 나고 있다. 

천연기념물인 반달가슴곰은 동태와 과일얼음으로 단백질과 비타민을 보충하며 더위를 이겨내고 있다. 
 
<뉴시스>
 시원한 물놀이를 즐기는 동물도 있다. 열대지역에 서식하는 아시아코끼리는 사육사들이 뿌려주는 물줄기로 시원한 냉수 마사지를 한다. 대형 얼음과 과일이 담긴 물웅덩이에서 피서를 즐긴다.

비를 좋아하는 점박이물범들이 사는 해양관에는 올해 처음으로 분수가 설치됐다. 올해 3월 태어난 아기 점박이물범들도 태어나 처음 보는 분수를 즐기고 있다.

서울대공원은 28일부터 다음달 19일까지 토·일·공휴일마다 오후 9시까지 연장 운영해 동물들의 여름나기를 공개한다. 야행성 동물들의 새로운 집인 '야행동물관'과 세계 호랑이날 기념 '호랑이 특별 설명회'도 볼만하다.

오두환 기자 odh@ily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