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루킹 특검 조사 나온 김경수 경남도지사 습격한 50대 남성 체포
드루킹 특검 조사 나온 김경수 경남도지사 습격한 50대 남성 체포
  • 강민정 기자
  • 입력 2018-08-10 13:32
  • 승인 2018.08.10 13: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일요서울 | 강민정 기자] 경찰은 특검 조사를 마치고 나오던 김경수 경남도지사를 습격한 50대 남성을 체포했다.
 
서울 서초경찰서는 10일 A씨를 폭행 혐의 현행범으로 붙잡았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같은날 오전 5시 20분쯤 서울 서초구에 있는 허익범 특별검사팀 사무실 앞에서 ‘드루킹’ 관련 조사를 받고 귀가 중이던 김 지사에게 다가가 기습적으로 뒷덜미 등 신체를 세게 붙들어 끌었다.
 
경찰에게 잡힌 A씨는 건강 악화를 주장해 인근 병원으로 이송 조치됐다. 경찰은 A씨가 병원에서 퇴원하는 즉시 사건 경위와 동기 조사에 들어가겠단 계획이다.
 
알려진 바에 의하면 A씨는 특정한 직업을 가지지 않았으며, 특검팀 사무실 앞에서 태극기를 흔드는 보수 성향 집회에 참여했다가 김 지사에게 이같은 행동을 했다.
 
경찰 관계자는 “아직 A씨의 신병을 인계받지 않은 상태”라면서 “향후 김 지사 측에 처벌 의사가 있는지를 확인하고 법과 원칙에 따라 수사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