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인과 관객을 잇는 소통의 장
뮤지컬인과 관객을 잇는 소통의 장
  • 김정아 기자
  • 입력 2018-10-08 14:27
  • 승인 2018.10.08 14:29
  • 호수 1275
  • 5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민국 뮤지컬 축제 (제7회 예그린뮤지컬어워드)

[일요서울 | 김정아 기자] 대한민국 뮤지컬 축제 ‘제7회 예그린뮤지컬어워드’가 오는 11월 5일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펼쳐진다. 본 시상식은 지난 2012년 ‘예그린뮤지컬어워드 조직위원회’와 (재)중구문화재단 충무아트센터가 ‘서울뮤지컬페스티벌’의 대표 프로그램으로 개최해온 시상식으로 2016년부터 단독으로 확대되어 열리는 시상식이다.

‘제7회 예그린뮤지컬어워드’에서는 대한민국 뮤지컬 시장의 활성화를 위해 일조해 온 뮤지컬인들을 격려하고 작품을 인정해주는 시상식과 축하공연이 이어질 예정이다.

신임 이유리 조직위원장은 “‘제7회 예그린뮤지컬어워드’는 작품 속 주인공들이 한데 모여 서로를 축하하고 격려하는 마당으로 만들어 나가는 성숙한 시상식이 되고자 한다. 수상 여부에 상관없이 한 해 동안 작품 제작을 위해 애쓴 배우와 스태프를 격려하고 응원하며 상의 진정한 의미를 되새겨 보는 자리로 거듭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심사 대상은 창작 뮤지컬을 중심으로 하되 라이선스 뮤지컬도 시상한다. 심사 기간은 2017년 10월부터 2018년 10월까지 공연된 작품이 대상이며, 심사 기간 중 서울 내에서 10일 이상 공연되는 뮤지컬로 출품 의사를 밝힌 제작·기획사의 작품이다.

시상 부문은 6개 부문 21개 상이다. 작품상으로는 최고상 격인 ‘올해의 뮤지컬상’, 실험적이고 획기적 시도를 한 작품에 대한 상인 ‘혁신상’, 라이선스 작품상인 ‘베스트외국뮤지컬상’, 장기 공연되고 있는 작품을 대상으로 한 ‘베스트리바이벌상’으로 나뉘어 수상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