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 박종진] 김갑수 "보수대통합, 박근혜 대통령 공약 보면 답 나온다"
[주간 박종진] 김갑수 "보수대통합, 박근혜 대통령 공약 보면 답 나온다"
  • 오두환 기자
  • 입력 2018-10-18 19:44
  • 승인 2018.10.18 1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갑수 문화평론가
김갑수 문화평론가

 

[일요서울 | 오두환 기자] TV조선 예능 ‘강적들’ 출연 멤버들이 일요서울TV ‘주간 박종진’에 모였다.

지난 18일 오후 서울시 퇴계로에 위치한 일요서울신문 본사에는 박종진 MC와 김갑수 문화평론가, 이봉규 시사평론가가 한 자리에 모였다.

최근 ‘유튜브판 강적들’로 불리며 인기를 끌고 있는 ‘주간 박종진’ 촬영을 위한 자리였다. 처음으로 한 자리에 모인 세 사람은 보수대통합을 주제로 열띤 토론을 가졌다.

방송 시작과 함께 박종진 MC는 “전원책 잘할 수 있을까. 태극기부대도 끌어 안 아야 한다”라며 “보수 쪽 입장에서 보면 다 끌어안아야 하는 게 정답 아닌가”라며 통합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그러자 김갑수 문화평론가는 “하태경 의원이 그랬죠. 잘 해봐라. 비아냥대는 소리다. 내가 생각해도 이분들은 참 대단하다”며 회의적은 시각을 내비쳤다.

이어 김 평론가는 “자유한국당, 새누리당 자빠졌다. 왜 자빠졌는지 생각해 봐야 일어날 거 아니냐”라며 과거 이명박·박근혜 당선 당시 공약을 되짚었다.

김갑수 평론가는 “박근혜 대통령이 당선될 때 공약을 보면 답이 나온다. 박근혜 대통령은 좌클릭 때문에 당선됐다”며 경제민주화와 한반도신뢰프로세스를 설명했다.

결국 김 평론가는 “(이것이) 보수통합의 핵심이다”라며 보수통합을 위해서는 목표설정을 "우경화에서 적어도 중간으로 오게끔 하는 세력, 노선, 방향에 대한 고민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오두환 기자 odh@ily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