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태경 '이재명 지사 부부, 석고대죄해야"
하태경 '이재명 지사 부부, 석고대죄해야"
  • 오두환 기자
  • 입력 2018-11-17 16:02
  • 승인 2018.11.17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
[뉴시스]

 

[일요서울 | 오두환 기자] 하태경 바른미래당 의원은 17일 경찰이 문재인 대통령의 비하발언 등으로 논란이 된 '혜경궁 김씨(@08_hkkim)' 트위터 계정 소유주가 이재명 경기지사의 부인 김혜경씨라는 수사결과에 대해 "이 지사 부부는 즉각 국민 앞에 무릎꿇고 석고대죄해야 한다"고 비판했다.

하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부창부수"라면서 이같이 밝혔다.

하 의원은 "전 처음 혜경궁 김씨 트윗을 보고 진보 진영것일수 없다고 생각했다. 일베형 문체였기 때문"이라며 "그러나 이지사 녹음 막말을 듣고는 패륜막말이 꼭 일베만의 것이라는 생각은 변했다"고 말했다.

이어 "그런데 '문 후보 대통령 되면 꼭 노무현처럼 된다'는 트윗이 이지사 부인 것이라는 것"이라며 "이건 이수역 폭행 사건 6.9cm 발언과는 비교할수 없는 혐오 발언"이라고 일갈했다.


오두환 기자 odh@ily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