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병훈, 김시우 골프 월드컵 출전...한국 역대 최고 성적은 5위
안병훈, 김시우 골프 월드컵 출전...한국 역대 최고 성적은 5위
  • 오두환 기자
  • 입력 2018-11-22 02:00
  • 승인 2018.11.22 0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병훈 [뉴시스]
안병훈 [뉴시스]

 

[일요서울 | 오두환 기자] 안병훈(27)과 김시우(23·이상 CJ대한통운)가 골프 월드컵에서 대한민국의 자존심을 세울수 있을까.

호주 멜버른 메트로폴리탄 골프클럽(파 72)에서는 22일부터 나흘간 국가대항전인 ISPS 한다 월드컵(총상금 700만달러)이 개최된다.

세계 골프 랭킹을 기준으로 상위 28개 국가의 선수들이 두 명씩 팀을 이뤄 참가한다. 대회 첫날과 셋째 날은 포볼 방식, 둘째 날과 넷째 날은 포섬 방식으로 진행된다.

안병훈은 월드컵에 두 번째로 참가하게 됐다. 2016년 김경태와 짝을 이뤄 출전한 대회에서 공동 22위의 성적을 올린 바 있다.

안병훈은 지난 9월 당시 세계랭킹 46위로 한국 선수 중 가장 높은 순위에 올라 월드컵 출전 자격을 획득했다. 이후 함께 대회에 참가할 파트너로 김시우를 선택했다.

안병훈과 김시우는 서로의 기량을 잘 알고 있는 만큼 시너지 효과를 기대했다.

안병훈은 대회 전 PGA 투어와 인터뷰에서 "PGA 투어 시즌 중에 김시우와 같이 연습 라운드를 한 적이 많다. 우리는 정말 잘 맞는다. 또 김시우가 대한민국 골퍼 2위에 이름을 올리고 있다는 점에서 나의 선택이 합리적이었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김시우는 “안병훈 선수와 나는 정말 좋은 친구다. 이번 주에 안병훈 선수와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내려고 한다. 지금 안병훈 선수와의 팀 케미스트리는 너무 좋다. 이 기세를 이어 좋은 성적을 내기를 바라고 있다. 요즘 퍼팅이 잘 맞아 자신감이 많이 오른 상태고, 안병훈 선수는 늘 그렇듯이 뛰어난 장타 플레이를 보여주고 있다."고 말했다.

역대 대회에서 한국은 1971년과 1982년에 5위에 오른 것이 최고 성적이다. 


오두환 기자 odh@ily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