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전대 불출마 공식선언 “끝까지 함께하지 못해 유감”
홍준표, 전대 불출마 공식선언 “끝까지 함께하지 못해 유감”
  • 고정현 기자
  • 입력 2019-02-11 14:08
  • 승인 2019.02.11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 | 고정현 기자] 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가 11일 “끝까지 함께하지 못해 유감”이라며 2·27 전당대회 불출마를 선언했다. 

홍 전 대표는 이날 입장문을 통해 "이번 전당대회는 모든 후보자가 정정당당하게 상호 검증을 하고 공정한 경쟁을 해 우리당이 새롭게 태어나는 계기가 되어야 한다"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저 스스로를 돌아보고 더 많이 듣고 더 낮은 자세로 국민과 당원 동지 여러분과 함께 내 나라 살리는 길을 묵묵히 가겠다"며 "저를 믿고 지지해 주신 국민과 당원 동지 여러분께 진심으로 죄송하고 감사하다는 말씀 드린다"고 말했다. 

홍 전 대표의 불출마 입장 발표는 그동안 전당대회 일정을 2주 이상 연기해 달라는 홍 전 대표를 비롯한 오세훈 전 서울시장, 정우택·주호영·심재철·안상수 의원의 요청을 중앙당 선거관리위원회와 비상대책위원회가 받아들이지 않았기 때문이다. 

홍 전 대표의 불출마 선언에 따라 나머지 5명의 주자들의 불출마 선언이 이어질지 주목된다.

고정현 기자 jh0704@ily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