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에너지공단, 울산 청사 준공…에너지 리더로 거듭날 것
한국에너지공단, 울산 청사 준공…에너지 리더로 거듭날 것
  • 최서율 기자
  • 입력 2019-03-15 10:12
  • 승인 2019.03.15 1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 | 최서율 기자] 한국에너지공단은 울산 우정혁신도시 신청사에서 준공식과 함께 비전선포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공단은 이날 준공식에서 비전선포식을 개최하며 깨끗하고 안전한 에너지로의 전환을 추진하기 위한 방안을 내놨다. 

구체적으로 ▲산학연 경제주체·지방자치단체와의 유기적인 협력 체계 구축 ▲선진 기술이 주도하는 지속가능한 대한민국 에너지산업생태계 조성 ▲일자리 증대와 국내 산업의 국제 경쟁력 제고 ▲에너지 우수 기술에 인센티브 제공과 기준고도화로 국내 산업의 기술 혁신 견인 등이다. 

공단은 이 같은 에너지산업생태계 조성을 통해 국민적 요구에 부응하고 정부의 에너지 정책을 성공적으로 수행하기 위해 조직 역량을 결집할 계획이다.

김창섭 한국에너지공단 이사장은 “울산의 일원으로서 울산과 함께 실질적이고 특화된 에너지 협업모델을 발굴해 지역사회 발전과 글로벌 혁신을 이루도록 하겠다”며 “국민안전을 최우선의 가치로 여기는 ‘국민에게 신뢰받는 에너지 리더’로 거듭나겠다”고 강조했다.

최서율 기자 seo@ily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