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북부지방경찰청, '녹색어머니연합회' 신임 임원 위촉
경기북부지방경찰청, '녹색어머니연합회' 신임 임원 위촉
  • 강동기 기자
  • 입력 2019-05-17 12:05
  • 승인 2019.05.17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녹색어머니회 자긍심 제고 및 교통안전활동에 기여
경기북부지방경찰청, '녹색어머니연합회' 신임 임원 위촉

[일요서울|의정부 강동기 기자] 경기북부지방경찰청(청장 최해영)은 17일 오전 10시 30분 경기북부청 천보회의실에서 경기북부 녹색어머니연합회 임원 등 27명을 초청해 신규 임원을 위촉하고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행사는 지난해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 활동에 대한 노고를 격려하고, 올해 새롭게 구성되는 녹색어머니회 임원진과 함께 어린이사고 예방을 위해 함께 노력하자는 취지에서 마련했다.

올해 새로 위촉된 녹색어머니 연합회 임원은 김희정 회장, 조은애 수석부회장 등 6명이다.

이번에 위촉된 신임 임원들은 경기북부지역 녹색어머니회 전체 회원 121,054명과 함께 224개 초등학교 앞에서 등·하굣길 교통안전지도 및 캠페인 등 안전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이날 최해영 청장은 올해 새로 선출된 임원진에 대한 위촉장 및 주은영 전임회장 등 3명에 대한 감사장을 수여하며, “등·하굣길 어린이 안전을 지켜주는 녹색어머니 회원분들의 정성과 사랑이 모여 아이들의 소중한 생명을 지킬 수 있었다.”며 감사와 격려를 하고, “앞으로도 어린이 교통안전을 위해 우리 경기북부경찰과 함께 노력해 주실 것”을 요청했다.

이에 김희정 녹색어머니 신임 연합회장은 “어린이의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경찰과 함께 학교 앞 안전 활동에 더욱 정성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강동기 기자 kdk110202@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