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순국선열·호국영령 희생 기억해... 감사와 경의 올린다”
한국당 “순국선열·호국영령 희생 기억해... 감사와 경의 올린다”
  • 이도영 기자
  • 입력 2019-06-06 13:24
  • 승인 2019.06.06 13: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희경 자유한국당 대변인 [뉴시스]
전희경 자유한국당 대변인 [뉴시스]

[일요서울 | 이도영 기자] 자유한국당은 제64주년 현충일인 6일 “지금 우리가 누리는 모든 것들이 순국선열과 호국영령들의 희생 위에 있음을 기억한다”고 전했다.

전희경 한국당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충심으로 머리 숙여 감사와 경의를 올린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눈물, 땀, 피로 지켜낸 대한민국은 이제 북핵 위협 속 초유의 안보 위기를 맞고 있다”라며 “정부와 여당은 북한의 눈치 보기를 하다가 한반도를 사정권으로 하는 미사일을 쏘아 올린 북한에게 사과 요구는커녕 대북지원으로 응답하는 지경에 이르렀다”고 비판했다.

전 대변인은 “국민의 생명을 지키고 국토를 수호하는 것만큼 중요한 국가의 의무는 없다”며 “굳건한 안보가 있어야 평화도 지킬 수 있다. 한국당은 제1 안보 정당으로서 국민들이 안심할 수 있는 나라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도영 기자 ldy5047@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