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양군, 다문화 가족과 함께하는 제4회 삼굿 & 청기 골부리 축제 성료
영양군, 다문화 가족과 함께하는 제4회 삼굿 & 청기 골부리 축제 성료
  • 이성열 기자
  • 입력 2019-06-12 08:20
  • 승인 2019.06.12 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8일 제4회 삼굿 & 청기 골부리 축제가 관내 단체 및 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 아래 2,000여명의 사람들이 방문하며 성료됐다.
지난 8일 제4회 삼굿 & 청기 골부리 축제가 관내 단체 및 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 아래 2,000여명의 사람들이 방문하며 성료됐다.

[일요서울ㅣ영양 이성열 기자] 영양군이 지난 8일 개최한 ‘다문화 가족과 함께하는 제4회 삼굿 & 청기 골부리 축제’가 관내 단체 및 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 아래 2,000여명의 사람들이 방문하며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12일 군에 따르면 "다문화가족과 함께 한마음 되는 청기”라는 슬로건 아래 개최한 이번 축제는 주민과 관내 단체 회원들의 다양한 재능 나눔과 폭넓은 참여로 함께 느끼고 즐기는 축제의 장이 됐으며 농심 회복과 상생 협력체계 구축을 도모했다.

지난 8일 영양군 청기면 소재 토구숲에서 개최된 축제는 골부리 줍기 체험 및 삼굿체험, 골부리 맛보기와 행운의 보물 찾기, 건강 체조 공연 등 풍성한 프로그램으로 채워졌다.

특히, 골부리 줍기 체험에서는 체험객들에게 “황금 골부리를 찾아라”는 미션을 주고 황금색깔의 골부리를 찾은 체험객에게 금반지를 비롯한 다양한 경품을 제공해 참여자들의 호응을 얻었으며, 삼굿체험은 축제장을 찾은 이들에게 자주 접하지 못하는 볼거리를 제공했을 뿐만 아니라 익힌 감자, 옥수수, 달걀을 함께 나누어 먹으며 참여와 호응을 유도했다.

축제를 주관한 권종규 청기 골부리 축제 추진위원장은 “이번 축제에 적극적으로 참여해준 관내 단체들과 주민들 덕분에 행사를 성황리에 마무리할 수 있었음에 감사드린다. 이번 축제를 통해 주민들의 화합을 도모하고 외부에 우리 청기면을 알릴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는 점에서 큰 의미를 두고 싶고, 다음 축제에는 더 많은 볼거리와 내실 있는 축제를 준비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이성열 기자 symy2030@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