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한강신도시 내 제2통합사회복지관 건립 박차
김포시, 한강신도시 내 제2통합사회복지관 건립 박차
  • 강동기 기자
  • 입력 2019-06-15 22:19
  • 승인 2019.06.16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본계획수립 및 타당성조사 사전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김포시,기본계획수립 및 타당성조사 사전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일요서울|김포 강동기 기자] 김포시(시장 정하영)는 지난 13일 김포한강신도시 내 제2통합사회복지관 건립 기본계획 수립 및 타당성조사 사전용역 착수보고회를 정하영 시장의 주재로 시청 소통실에서 개최했다.

이날 착수보고회는 급속한 인구증가와 함께 다양한 계층의 복지욕구를 충족하기 위한 시설을 건립하기 위해 앞으로의 용역 추진방향을 제시하고 노인, 장애인, 여성, 아동 청소년 업무 등을 담당하는 부서장들이 참석해 질의응답과 토론 시간을 가졌다.

정하영 시장은 “김포시 권역별 인구계획에 맞춰 복지관 규모가 대략 얼마나 요구되는지 확인해야하고, 현재 계획 중인 연면적 규모가 충분한지 여부와 부족한 모든 시설을 통합사회복지관에 배치하기에는 어려움이 있기에 공간배치를 효율적이고 전략적으로 해야 한다”고 말했다.

정 시장은 또한 “각 시설의 연계성을 검토해 추후 다시 한 번 전략회의를 갖자”고 말했다.

한편 김포시는 건강하고 풍요로운 생활을 영위하기 위한 다양한 복지서비스제공을 위한『신도시 내 제2통합사회복지관 건립』관련 기본계획수립 및 타당성조사 사전용역을 오는 11월까지 완료한 후 건립준비에 박차를 가해 나갈 계획이다.

강동기 기자 kdk110202@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