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년 숙원, 서울 주교동에 도시가스 공급
30년 숙원, 서울 주교동에 도시가스 공급
  • 이완기 기자
  • 입력 2019-07-02 11:31
  • 승인 2019.07.02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교동 도시가스 공급공사 착공식에 참석한 서양호 중구청장(우측 세 번째), 고영만 예스코 고객서비스 부문장(좌측 세 번째), 주민 대표들
주교동 도시가스 공급공사 착공식에 참석한 서양호 중구청장(우측 세 번째), 고영만 예스코 고객서비스 부문장(좌측 세 번째), 주민 대표들

[일요서울ㅣ이완기 기자] 서울 중구 을지로 주교동 주민들의 30년 숙원이었던 도시가스 공급이 결실을 맺는다.

중구(구청장 서양호)는 지난 1일 오전 을지어린이집 앞에서 '주교동 도시가스 공급관 설치' 착공식을 열고 본격적인 공사에 돌입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을지로와 방산종합상가 사이에 위치한 을지로27길·33길·35길 일대 820m 구간에 도시가스 공급관을 매설하는 것이다. 8월 완공될 예정이다. 사업비는 3억5000만원이 소요된다.

중구의 도시가스 보급률은 서울시 평균(98%)보다 조금 낮은 97%다. 아직도 미공급지역이 있는데 주교동이 그 중 하나다.

서울시 도시가스 공급규정에 따르면 100m당 최소 30세대는 확보돼야 사용자 분담 없이 도시가스 공급관을 놓을 수 있다. 그러나 주교동은 대부분 상업시설에 세입자들인데다 거주민은 극히 적어 경제성이 떨어진다는 사유로 오랜 기간 도시가스 공급요청 민원에도 불구하고 실현되지 못했다.

구는 공사 기간 각종 민원과 돌발 문제를 해결하는 현장소통반을 운영해 공사가 원활하게 마무리 되도록 힘쓸 계획이다.

이완기 기자 asbtv@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