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북구, '말바우야시장 페스티벌' 19일 개최
광주 북구, '말바우야시장 페스티벌' 19일 개최
  • 임명순 기자
  • 입력 2019-07-17 18:02
  • 승인 2019.07.17 1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말바우 야시장 페스티벌(사진제공=북구청)
▲북구는 오는 19일 '말바우야시장 페스티벌'을 개최한다.(사진제공=북구청)

[일요서울ㅣ광주 임명순 기자] 광주 북구는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를 기념해 오는 19일 지역을 대표하는 말바우시장에서 전통시장을 찾는 시민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하고 전통시장의 활기를 되찾기 위한 ‘2019 말바우야시장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를 기념해 시민들과 광주를 찾는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전통시장의 맛과 멋을 선보이고 대형마트, 기업형 슈퍼마켓(SSM), 온라인 쇼핑 등 소비패턴의 변화와 소비심리 위축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을 활성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말바우시장 상인회와 문화관광형시장 육성사업단의 주최로 진행되는 ‘2019 말바우야시장 페스티벌’은 시장을 찾는 방문객들의 오감을 만족시켜 주기 위한 다채로운 이벤트로 펼쳐진다.

먼저, 축제 당일 시작부터 끝날 때까지 말바우시장 대표 먹거리를 즐길 수 있는 먹거리 부스가 차려진다.

또한, 16시부터 20시까지는 동강대학교 호텔조리학과, 뷰티미용학과, 간호학과 응급구조학과, 드론학과와 연계해 ▲케이크 만들기(200개 한정) ▲네일케어・페이스페인팅・헤어스타일링 ▲건강체크・상담 ▲심폐소생술 시연 ▲토이드론 조립・시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체험할 수 있다.

특히, 축제 속의 작은 축제로 뮤직 페스티벌을 개최해 1부에는 ‘어썸 팬텀오페라’, ‘아시안 발레단’, ‘김봉곤 훈장과 국악자매’ 공연이 펼쳐지고 2부에는 세계적인 바이올리니스트 박지혜 씨의 열정적이면서도 아름다운 선율을 감상하게 된다.

마지막 이벤트인 맥주&EDM(일렉트로닉 댄스 뮤직) 파티로 축제의 대미를 장식한다.

북구청 관계자는 “말바우시장에서 특별히 마련한 축제인 만큼 가족, 친구, 연인과 함께 방문해 알뜰하게 장도 보고 즐겁게 축제도 즐기시기 바란다”며 “앞으로도 전통시장만의 맛과 멋을 활용한 특색 있는 컨텐츠 발굴을 통해 전통시장이 더욱 활성화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임명순 기자 imsgood@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