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곡경북대병원, 로봇 유방절제술 및 유방재건술 동시 시행
칠곡경북대병원, 로봇 유방절제술 및 유방재건술 동시 시행
  • 김을규 기자
  • 입력 2019-09-06 18:29
  • 승인 2019.09.06 1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방암센터(유방갑상선외과) 이지연 교수(좌), 성형외과 이준석 교수(우) 로봇 수술장면. 사진제공=칠곡경북대병원
유방암센터(유방갑상선외과) 이지연 교수(좌), 성형외과 이준석 교수(우) 로봇 수술장면. 사진제공=칠곡경북대병원

[일요서울 l 대구 김을규 기자] 칠곡경북대학교병원 유방갑상선외과-성형외과가 ‘로봇 유방 절제술 및 유방 재건술’ 동시 시행에 성공했다.

‘로봇 유방 절제술 및 유방 재건술’은 환자 유방의 가쪽 부분에 한 개의 작은 절개를 내 로봇 수술기로 유방 절제술과 유방 재건술을 동시에 시행하는 방법이다.

기존의 종양성형술은 종양학적 안전성을 확보하면서도 환자 본연의 유방 형태를 복원하는데 주목적이 있었다면, 로봇 수술은 절개선이 유방의 가쪽 4~5cm 정도만 필요하기 때문에 수술 반흔을 최소화하는 장점이 있다.

또 두가지 수술을 동시에 시행함으로써 환자가 수술 후 경험하는 신체 변화에 대한 스트레스를 낮출 수 있다.

로봇을 이용해 유방절제술과 유방재건술을 동시에 시행하는 경우는 전국적으로 드문 사례로, 연이은 집도 성공으로 이목을 끌었다.

한편, 로봇 수술은 미국 FDA에서 적절한 트레이닝을 받은 외과의로부터 시행받아야 한다는 경고문을 공표하였고, 환자들로 하여금 외과의의 집도 경험과 트레이닝 여부에 대해 미리 확인할 것을 권고한 바 있다.

이에 이지연, 이준석 교수는 ‘DMC 첨단산업센터에 수술혁신센터(CSI: Center for Surgical Innovation)’에서 여러차례 교육을 받은 바 있다. 

 

김을규 기자 ek8386@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