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해경, 무등록 해상화물운송 낚싯배 검거
통영해경, 무등록 해상화물운송 낚싯배 검거
  • 이도균 기자
  • 입력 2019-09-17 11:23
  • 승인 2019.09.17 1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ㅣ통영 이도균 기자] 통영해양경찰서(서장 김해철)는 낚싯배로 무등록 해상화물 운송사업을 한 A호(9.77톤, 낚싯배, 매물도 선적)의 선장 B(56ㆍ매물도 거주)씨를 검거했다고 밝혔다.

무등록 해상화물운송사업 낚싯배 검거  © 통영해양경찰서 제공
무등록 해상화물운송사업 낚싯배 검거 © 통영해양경찰서 제공

통영해경에 따르면 지난 16일 오전 11시경 거제시 남부면 저구항에서 낚싯배가 공사자재를 무단으로 싣고 운항한다는 신고로 소매물도에서 A호를 발견해 B씨 상대 검문검색 결과, B씨가 무등록 해상화물 운송을 한 사실을 시인했다.

B씨는 16일 오전 10시 31분경 통영시 소매물도 주민 C씨로부터 소매물도 여객선터미널 매표소 신축공사에 사용할 자재를 운송해 줄 것을 전화로 부탁 받고 같은 날 오전 10시 50분경 거제시 남부면 저구항에서 건축자재인 유로폼 거푸집 60여개를 A호에 적재하고 출항해 매물도항까지 운항했다고 전했다.

통영해경 관계자는 무등록 해상화물 운송사업을 하면 해운법 제 56조 제 1호, 제 24조 제 1항 위반으로 2000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진다고 밝혔다.

이도균 기자 news2580@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