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서구-중앙대, 스마트도시 조성 나선다
강서구-중앙대, 스마트도시 조성 나선다
  • 이지현 기자
  • 입력 2019-09-20 16:16
  • 승인 2019.09.20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서구청 전경
강서구청 전경

[일요서울ㅣ이지현 기자] 서울 강서구(구청장 노현송)는 스마트도시 조성을 위해 중앙대학교와 손잡는다.

구는 오는 26일 강서구청 구청장실에서 중앙대학교(총장 김창수)와 ‘스마트도시 강서 조성을 위한 공동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구가 추진하고 있는 스마트도시 사업에 전문성을 높이기 위해 추진된다.

앞으로 구와 중앙대학교 사회기반시스템공학부는 스마트도시 구축을 위한 아이디어 발굴 및 각종 공모사업에 함께 참가한다.

특히, 스마트도시 전문가인 김승남교수의 자문과 조언을 통해 각종 공모사업 참가시 타 자치단체보다 경쟁력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와 함께, 스마트도시 공모사업 선정 및 스마트도시 정책집행 등 사업추진 과정에서도 중앙대학교와 협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한편, 강서구는 2010년부터 마곡지구를 중심으로 U-City 사업을 추진해왔다. 스마트시티 조성의 기반이 되는 도시통합운영센터와 공공정보통신망 등의 인프라 구축을 비롯해 스마트교통, 스마트방범, 스마트재난관리 등 공공필수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올해 2월에는 스마트도시 전담조직인 스마트도시과를 신설하고 스마트도시 조례제정, 위원회 구성 등 행정적·제도적 기반을 마련해나가고 있다.

노현송 구청장은 “도시 노후화와 각종 도시문제에 대한 해결책으로 스마트도시의 중요성이 갈수록 커지고 있다.”며 “강서구를 위해 흔쾌히 동참해주신 중앙대학교 김창수 총장님과 김승남 교수님에게 감사 말씀을 드리며 앞으로 많은 도움을 받고 싶다.”고 말했다.

이지현 기자 jhyi1193@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