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동구, 실향민의 향수 '막걸리페스티벌' 옛추억 소록소록
인천시 동구, 실향민의 향수 '막걸리페스티벌' 옛추억 소록소록
  • 조동옥 기자
  • 입력 2019-09-23 13:39
  • 승인 2019.09.23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빨리마시기 대회, 먹걸리 천하장사 대회, OX퀴즈 등 축제를 찾은 주민들이 보다 흥겹게 축제를 즐길 수 있게 꾸며져
- 막걸리 빚기․막걸리 족욕과 마스크팩 체험 등 막걸리의 다양한 효능을 알리는 막걸리 체험부스도 운영

[일요서울 |인천 조동옥 기자] 인천 동구가 지역 문화예술인들과 함께하는 막걸리 페스티벌이 오는 28일 동인천역 북광장과 송림아뜨렛길에서 그 성대한 막을 올린다.

올해는 매년 지역예술인들의 전통․현대문화 공연이 펼쳐졌던 동구문화예술제와 연계해 인천의 대표막걸리인 소성주가 탄생한 옛 배다리지역의 양조장의 역사성을 바탕으로 한 막걸리 페스티벌을 새롭게 준비했다.

이번 축제에서는 전국 각지 15여개 업체의 특색 있는 막걸리 시음 및 판매부스를 운영할 뿐만 아니라 막걸리와 어울리는 다양한 먹거리도 즐길 수 있는 먹거리 장터도 운영해 막걸리를 더욱 맛깔나게 즐길 수 있게 할 예정이다.

또한 막걸리 빨리마시기 대회, 먹걸리 천하장사 대회, OX퀴즈 등 축제를 찾은 주민들이 보다 흥겹게 축제를 즐길 수 있게 꾸며지며, 막걸리 빚기․막걸리 족욕과 마스크팩 체험 등 막걸리의 다양한 효능을 알리는 막걸리 체험부스도 운영한다.

이밖에도 행사장 일대에서는 가족단위 관람객을 위한 전통․현대 공예체험 부스가 운영되고, 송림아뜨렛길에서는 공예, 회화, 시 등 그 간 지역예술인들이 갈고 닦은 다양한 문화예술 작품을 주민들에게 선보이는 작품전시회를 개최한다.

행사의 대미로 오후 6시에는 지역예술인들의 흥겨운 가요․민요 공연과 함께 박상민, 이청아, 삼순이 등 인기가수를 초청해 남녀노소 주민 모두가 어우러지는 흥겨운 축제의 한마당이 펼쳐질 예정이다.

구 관계자는 “동구는 최초의 상수도시설인 송현배수지 제수변실과 옛 배다리 양조장이 있던 곳으로, 이번 축제에는 깨끗한 물이라는 공통점을 가진 막걸리와 상수도 시설을 연계해 동구의 역사성을 바탕으로 축제를 개최할 계획”이라며, “청명한 가을하늘, 흥겨운 공연과 함께 가족 친구들과 막걸리를 기울이며 옛 추억을 떠올려보는 소중한 시간이 되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조동옥 기자 mgs54@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