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군 자원봉사자 한마음대회 열려
남해군 자원봉사자 한마음대회 열려
  • 이형균 기자
  • 입력 2019-12-16 15:08
  • 승인 2019.12.16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자원봉사로 따뜻하고 행복한 남해

[일요서울ㅣ남해 이형균 기자] 경남 남해군 자원봉사자 한마음대회가 지난 13일, 남해문화센터 다목적홀에서 군자원봉사단체협의회(회장 양태종) 주관으로 자원봉사자, 내빈, 유공자 등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남해군 자원봉사자 한마음대회 @ 남해군 제공
남해군 자원봉사자 한마음대회 @ 남해군 제공

자원봉사자의 날을 맞아 한해 동안 베풂과 나눔을 실천해 사랑과 희망이 넘치는 지역사회를 만들어 온 자원봉사자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아름다운 나눔 문화를 공유하기 위한 이번 대회는 퓨전 바이올린 국악퍼포먼스를 시작으로 올해 자원봉사활동 영상물 시청, 유공자 표창, 어울림 한마당을 통해 한 해 발자취를 뒤돌아보는 시간을 가졌다.

유공자 표창으로 지역발전과 자원봉사 활성화에 헌신한 자원봉사단체 4개와 자원봉사자 28명에게 각각 경상남도지사, 남해군수, 자원봉사단체협의회장 표창 등을 수여됐으며, 특히 ‘제26회 경상남도 자원봉사 대축제’에서 우수봉사단체로 선정된 ‘행복나르미’는 최우수상을 받는 영광도 얻었다.

또한 ‘젊음의 지성 사회봉사로’라는 슬로건 아래 활동하고 있는 남해청실회 제46대 윤지현 회장은 지난달 29일, 취임식에서 받은 쌀화환 250kg을 남해군자원봉사단체협의회에 전달했다.

기탁된 쌀은 23개 자원봉사단체협의회를 통해 소외된 이웃에들게 전달될 예정이다.

장충남 남해군수는 “자원봉사자들이 베풂과 나눔을 늘 실천해주신 덕분에 살기 좋은 보물섬으로 위상을 높였다”며 “추운 날씨지만 소외된 이웃을 위해 자원봉사자들의 손길이 필요한 곳에 지속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양태종 자원봉사단체협의회장도 “이 자리를 통해 높은 자긍심을 지니길 바라며, 자원봉사의 물결이 확산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형균 기자 bgbogo@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