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경로당 행복도우미 사업’ 본격 시행
경주시, ‘경로당 행복도우미 사업’ 본격 시행
  • 이성열 기자
  • 입력 2020-01-29 10:54
  • 승인 2020.01.29 1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업예산 6억 8,400만원을 투입
622개 경로당 행복도우미 39명 배치
소외된 경로당에 대한 여가 프로그램 운영 등 새로운 일자리 창출
경주시 ‘2020년 경로당 행복도우미 사업’ 본격 시행.
경주시 ‘2020년 경로당 행복도우미 사업’ 본격 시행.

[일요서울ㅣ경주 이성열 기자] 경주시가 2월부터 ‘2020년 경로당 행복도우미 사업’을 본격 시행한다.

29일 시에 따르면 지난해 10월 처음 시행해 올해 본격적인 사업을 시행하는 ‘경로당 행복도우미 사업’은 사업예산 6억 8,400만원을 투입해 마을 어르신들의 사랑방으로 이용되던 경로당에 ‘행복도우미’를 배치, 어르신들의 삶에 활력을 불어넣으며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하는 사업이다.

이에 경주시는 622개소 전체 경로당을 대상으로 행복도우미 39명(프로그램 강사 8명 포함)을 각 경로당에 배치해 지리적 여건으로 경로당 사업의 수혜를 받지 못하고 있는 소외된 경로당에 대한 여가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급속한 고령화와 함께 주요 노인성 질환인 치매·중풍 환자 급증 및 신체·인지기능 강화를 위한 프로그램 제공한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경로당 행복도우미 사업을 발판으로 경로당이 단순한 휴식공간에서 문화·교육 공간으로 탈바꿈 하는 계기가 될 것이며, 앞으로 어르신들이 행복한 경주시를 만들기 위해 더욱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성열 기자 symy2030@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