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천군, 연천 구석기 축제 10월로 연기
연천군, 연천 구석기 축제 10월로 연기
  • 강동기 기자
  • 입력 2020-03-19 17:39
  • 승인 2020.03.19 17: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천 구석기 축제 연기
연천 구석기 축제 연기

[일요서울|연천 강동기 기자] 연천군은 코로나19 심각 단계가 지속됨에 따라 감염병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5월 개최 예정이었던 연천 구석기 축제를 10월로 연기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2020-2021 문화관광축제’ 로 선정된 ‘제28회 연천 구석기 축제’는 오는 10월 9일부터 10월 11일까지 3일간 개최될 계획이다.

연천군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되면 2020-2023 연천 방문의 해 선포와 함께 지역경제의 활력을 위해 축제를 보다 세심하고 내실있게 준비하겠다.”고 전했다.

강동기 기자 kdk110202@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