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관 민주당 의원, “‘N번방 사건’ 반인륜적 범죄…철저 수사 및 엄중 처벌해야”
김병관 민주당 의원, “‘N번방 사건’ 반인륜적 범죄…철저 수사 및 엄중 처벌해야”
  • 강민정 기자
  • 입력 2020-03-24 09:53
  • 승인 2020.03.24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병관 더불어민주당 의원 [뉴시스]
김병관 더불어민주당 의원 [뉴시스]

[일요서울 | 강민정 기자] 김병관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3일 사회적으로 공분을 사고 있는 텔레그램 ‘N번방 사건’에 대해 철저한 수사와 엄정한 처벌을 촉구했다.

김 의원은 이날 발표한 성명문을 통해 “‘N번방 사건’은 인간의 삶을 파괴하고 인간의 존엄을 부정한 반인륜적인 범죄”라며 “이번 사건은 우리 사회의 성불평등의 단면을 고스란히 보여줬으며, 우리의 사법체계가 여성 및 아동·청소년에 대한 성착취라는 중대 범죄행위에 대해 너무나 관대하게 대처해 온 결과”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엄한 처벌로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했어야 할 입법부의 국회의원으로서 국민들께 한없이 부끄럽고 송구하다”라고 고개를 숙였다.

그는 “‘N번방 사건’의 가해자에 대한 신상공개 국민청원 서명이 순식간에 300만 명을 넘긴 것은 국민 모두가 이번 반인륜적 범죄에 대해 분노하고 있다는 것”이라면서 “사법당국에서는 이번 사건의 엄중함을 인식하고 ‘N번방 사건’의 가해자들은 물론 제작, 유통, 구매자와 소지자 모두에 대해 철저히 수사하고 다시는 이런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엄중한 처벌을 해야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의원은 “경찰의 철저한 수사를 촉구하고, ‘N번방 사건 재발 금지 3법’(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형법)을 공동발의 했으며 20대 국회에서 통과시켜 이런 사건이 다시는 일어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강민정 기자 kmj@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