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함 10주기’ 박종진 “46용사 숭고한 희생정신에 고개 숙인다”
‘천안함 10주기’ 박종진 “46용사 숭고한 희생정신에 고개 숙인다”
  • 오두환 기자
  • 입력 2020-03-26 11:19
  • 승인 2020.03.26 1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대전현충원 내에 있는 천안함 46용사 묘역 [뉴시스]
국립대전현충원 내에 있는 천안함 46용사 묘역 [뉴시스]

 

[일요서울 | 오두환 기자] 미래통합당 박종진(인천 서구을) 국회의원 후보가 천안함 사건 10주기를 맞아 추모 메시지를 전했다.

박종진 후보는 26일 기자에게 보낸 추모글을 통해 “오늘은 천안함 사건이 일어난 지 10년째 되는 날이다”라며 “대한민국의 국민으로서 현역 장병을 아들로 둔 아버지로서 46용사의 숭고한 희생정신에 고개를 숙인다”라고 밝혔다.

이어 “대한민국은 46용사의 희생으로 오늘을 살며 미래를 꿈꾸고 있다. 차가운 서해 바다 속에 잠든 당신들의 희생을 결코 잊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박종진 후보는 “‘안보가 튼튼한 나라’ ‘사람 살기 좋은 나라’ ‘모두가 행복한 나라’ 그런 나라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해군은 천안함 사건 10주기를 맞아 오늘 오후 2시 평택 2함대사령부에서 정경두 국방부 장관이 주관하는 추모식을 연다.

행사에는 천안함 유가족과 생존 장병을 비롯해 심승섭 해군참모총장, 이승도 해병대사령관 등 군 주요 인사와 이병구 국가보훈처 차장, 손정목 천안함재단 이사장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오두환 기자 odh@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