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코로나19 극복 등 다양한 기업지원 정책 내놔
경주시, 코로나19 극복 등 다양한 기업지원 정책 내놔
  • 이성열 기자
  • 입력 2020-04-09 11:10
  • 승인 2020.04.09 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경영안정화와 할성화 위해

[일요서울ㅣ경주 이성열 기자] 경주시가 기업경영안정화를 위해 코로나19 극복 중소기업특별경영자금지원등 다양한 기업지원 정책 펼친다.

9일 시에 따르면 먼저 코로나19로 매출액이 감소한 중소기업에 연4%(1년 거치 약정상환) 코로나 극복 중소기업특별경영자금을 지원하고 있다. 지금까지 100여개 기업에 614억을 신청했으며 신청 기업이 날로 늘어나고 있다.

또한 중소기업운전자금은 1분기에 150개 업체 450억을 지원했으며, 지난해부터 지원하고 있는 근로자기숙사 임차비는 45개 업체 82명이 혜택을 받고 있다.

특히, 기업인의 애로사항과 기업 활성화를 위해 개곡공단 진입로 교량(연안교)가각 설치공사 등 100개 사업에 70억을 투입해 현장의 목소리를 반영한 기업고충 선제적 해결은 기업인들로부터 큰 호응을 받고 있다

경주시 관계자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기업인들과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내실 있고 지속적인 기업지원을 강화하고 있으며, 중앙부서와 긴밀히 연계해 코로나19 피해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의 경영안정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아울러 “앞으로도 중소기업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다양한 시책을 추진하겠으며, 기업과 행정의 소통을 더욱 강화하고 현장의 목소리를 반영한 발로 뛰는 현장행정으로 고충해결반을 운영해 생동감 넘치는 기업행정 서비스를 펼쳐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이성열 기자 symy2030@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