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곡군 대중교통, ‘생활 속 거리두기’ 캠페인 전개
칠곡군 대중교통, ‘생활 속 거리두기’ 캠페인 전개
  • 김을규 기자
  • 입력 2020-05-21 15:04
  • 승인 2020.05.21 15: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 l 칠곡 김을규 기자] 칠곡군 교통행정과는 21일 왜관북부정류장, 왜관 남부정류장에서 개인택시 칠곡군지부 및 모범운전자회 회원들과 합동으로 코로나19의 조기종식을 위해 ‘생활 속 거리두기’ 캠페인을 전개했다.

이날 캠페인에는 30여 명이 참여해 정류장 주변, 공중화장실, 승·하차대 청소, 방역소독을 실시하고, 생활방역 수칙 홍보전단 500부를 배부했다.

이번 행사는 생활속 거리두기로 전환에 따라 학생들과 대중교통이나 택시를 이용하는 승객들의 안전을 위해 마련했다.

칠곡군 관계자는 생활 속 거리두기 핵심수칙인 ▲아프면 3~4일 집에 머물기 ▲사람과 사람 사이 두 팔 간격 건강거리 두기 ▲30초 손 씻기, 기침은 옷소매 ▲매일 2번 이상 환기, 주기적 소독 ▲거리는 멀어져도 마음은 가까이 등을 반드시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

백선기 군수는 “군민들의 뛰어난 시민의식과 모범적인 방역수칙 준수로 추가 확진자가 나타나지 않은 것에 대하여 감사드린다” 며 “코로나19가 완전히 종식될 때까지 방심해서는 안 된다. 생활 속 거리두기와 개인위생관리에 적극 동참해줄 것”을 당부했다.

김을규 기자 ek8386@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