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동구, 전국 최초 온라인 ’찾아가는 전통시장 한마음장터’ 운영
대전 동구, 전국 최초 온라인 ’찾아가는 전통시장 한마음장터’ 운영
  • 최미자 기자
  • 입력 2020-05-27 13:01
  • 승인 2020.05.27 13: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대면 전통시장 장보기 스마트폰 밴드 개설
찾아가는 전통시장 한마음장터
찾아가는 전통시장 한마음장터

[일요서울ㅣ대전 최미자 기자] 대전 동구가 전국 최초로 온라인 찾아가는 전통시장 한마음장터를 본격 운영한다고 27일 밝혔다.

구는 전통시장 상품 구매촉진과 판로지원을 위해 관내 전통시장 상인회와 유기적인 협업과 소통과정을 거쳐 찾아가는 전통시장 한마음장터 스마트폰 밴드를 새롭게 개설했다.

온라인 한마음장터는 비대면 장보기, 비대면 거래를 통해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 우려로 시장 방문을 꺼리는 분위기를 해소하고 장보기의 편의성을 높였다.

한마음장터는 구매를 원하는 고객이 모바일 앱이나 인터넷을 통해 구매상품을 결정하고, 판매자와 전화상담 등으로 구매상품을 주문하면, 판매자가 직접 구매자에게 배달하는 시스템이다.

구는 코로나19 위기를 전통시장이 새롭게 성장하는 기회로 만들기 위해 기존 전통시장을 방문한 것과 다름없이 구매자와 판매자를 온라인으로 연결함으로써 스마트폰만 있으면 전통시장 상품을 구입할 수 있는 환경을 마련했다.

아울러 한마음장터 밴드 앱을 통해 상인들과 주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고, 동구지역 전통시장 홍보마케팅으로 활용한다는 복안이다.

황인호 동구청장은 “모바일 주문, 배달 서비스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전통시장 상인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코로나19 확산 이후 변화하는 소비 트렌드인 비대면 전통시장 장보기를 통해 위축된 소비를 진작시키고 전통시장이 활성화돼 지역경제의 중심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미자 기자 rbrb344@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