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시, 2021년도 생활임금 시급 9,700원 결정
의정부시, 2021년도 생활임금 시급 9,700원 결정
  • 강동기 기자
  • 입력 2020-09-20 01:39
  • 승인 2020.09.20 22: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생활임금 시급 9,560원보다 1.5%, 140원 인상된 금액
의정부시청사
의정부시청사

[일요서울|의정부 강동기 기자] 의정부시는 생활임금위원회(위원장 황범순 부시장)를 개최하여 2021년도 생활임금 시급을 9,700원으로 인상하여 확정했다.

생활임금은 근로자가 가족을 부양할 수 있고, 교육․문화 등 각 분야에서 인간으로서 존엄성을 유지하며 실질적인 생활을 할 수 있는 임금으로, 의정부시는 지난 2016년 조례를 제정하고 2017년부터 생활임금제를 도입 후 매년 생활임금액을 인상하여 왔다.

2021년 생활임금은 최저임금, 시 재정상태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결정되었으며 2020년 생활임금 시급 9,560원보다 1.5%, 140원 인상된 금액이며 2021년 최저임금 시급 8,720원보다 11.2%, 980원 인상된 금액이다.

이번에 결정된 생활임금은 내년 1월 1일부터 적용될 예정이며, 의정부시 및 시 출자․출연기관이 직접 고용한 근로자들이 적용대상자이다.

황범순 위원장(부시장)은 “생활임금제도가 저임금 노동자들의 생활안정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를 할 것으로 생각한다”며 “향후 생활임금 확산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강구하여 노동자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강동기 기자 kdk110202@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