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민예총, ‘2020 동네야 놀자 展(전)’ 개최
수원민예총, ‘2020 동네야 놀자 展(전)’ 개최
  • 강의석 기자
  • 입력 2020-10-30 14:56
  • 승인 2020.10.30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로와 희망’을 주제로 11월 3~8일 수원미술전시관에서 열어

[일요서울|수원 강의석 기자] 수원민예총은 11월 3일부터8일까지 수원미술전시관(장안구 송정로 19)에서 ‘2020 동네야 놀자 展(전)-위로와 희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는 시민들이 문화 행사를 즐길 기회를 늘리기 위해 ‘위로와 희망’을 주제로 한 예술 작품 전시회를 진행하고자 함이다.

이번 전시회는 수원민예총 시각예술위원회 소속 화가 26명의 작품 30여 점과 수원 지역에서 활동하는 여러 단체의 예술 작품(시·그림·사진 등) 전시를 주 내용으로 삼고 있다.

한편, ‘동네야 놀자 展’은 공동체와 함께하는 열린 문화를 목표로 수원민예총이 지난 2005년부터 수원시의 후원을 받아 매년 진행한 행사이며, 거리 두기 등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준수하며 진행할 예정이다.

강의석 기자 kasa59@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