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민관 연합체 ‘ha:bit eco alliance’ 출범
SK텔레콤, 민관 연합체 ‘ha:bit eco alliance’ 출범
  • 이범희 기자
  • 입력 2020-11-12 08:16
  • 승인 2020.11.12 08: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 정부·지자체·커피 전문점·기업 등이 플라스틱컵 남용 관련 환경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대규모 민관 연합체를 결성했다.

환경부, 외교부, 서울시, 수원시, SKT, KB금융그룹, 태광그룹, 스타벅스코리아, 달콤 등 총 23개 기관 및 기업은 11일 서울 을지로 SKT 사옥에서 일회용 플라스틱컵 사용량 감소를 선도하고 일상생활에서 환경 보호를 실천하기 위한 ‘ha:bit eco alliance(해빗 에코 얼라이언스)’ 출범식을 개최했다.

‘ha:bit eco alliance’는 우리 사회 다양한 조직이 자원과 역량을 결집해 플라스틱 사용 줄이기를 위한 착한 습관을 정착시키고, 상호 협력을 바탕으로 지속 가능한 환경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해 만들어진 연합체다. 환경의 가치를 소중히 여기는 여러 단체와의 연계를 통해 환경 보호 저변을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조명래 환경부 장관은 “국내 최초로 우리 사회의 다양한 조직들이 모여 플라스틱 남용 문제 해결이라는 공동의 목표를 가지고 실천한다는 데에 의미가 크다”며 “민관 연합체 활동을 통해 사회적 가치를 극대화하고 환경 보호 인식을 제고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SKT 유웅환 SV이노베이션 센터장은 “혼자서는 불가능하지만 함께 하면 가능하다는 믿음으로 ha:bit eco alliance 결성에 뜻을 같이했다”며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환경문제 해결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겠다”고 밝혔다.

송호섭 스타벅스코리아 대표는 “지속가능한 환경 생태계 구축을 위해 민관이 함께 추진하는 이번 활동에 참여할 수 있어 뜻깊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여러 기관들과 효율적인 협력을 통해 친환경 생태계 조성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범희 기자 skycros@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