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체인 분석 프로그램 ‘비트퓨리 크리스탈 플랫폼’ 출시
블록체인 분석 프로그램 ‘비트퓨리 크리스탈 플랫폼’ 출시
  • 최서율 기자
  • 입력 2019-04-04 23:54
  • 승인 2019.04.05 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컴시큐어-비트퓨리 파트너 계약 체결식에 참석한 노윤선 한컴시큐어 대표(왼쪽)와 마리나 카스토바 비트퓨리 그룹 크리스탈 부문 최고경영자(CEO)의 모습. 2019.04.04 (사진=비트퓨리 제공)
컴시큐어-비트퓨리 파트너 계약 체결식에 참석한 노윤선 한컴시큐어 대표(왼쪽)와 마리나 카스토바 비트퓨리 그룹 크리스탈 부문 최고경영자(CEO)의 모습. 2019.04.04 (사진=비트퓨리 제공)

[일요서울 | 최서율 기자] 비트퓨리 그룹(The Bitfury Group)이 블록체인 분석 제공 플랫폼인 비트퓨리 크리스탈 분석 플랫폼을 출시하겠다고 4일 밝혔다. 크리스탈 플랫폼은 비트코인, 이더리움, 비트코인 캐시 블록체인에 대한 분석을 제공한다.

비트퓨리 그룹은 플랫폼 출시를 위해 통합 정보보안 기업인 한컴시큐어와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이번 파트너십으로 한컴시큐어를 통해 국내에서도 실명인증(KYC), 자금세탁방지(AML)을 비롯해 사이버 범죄 조사 절차를 개선하고 블록체인 기반 금융 서비스를 지원하는 데 크리스탈 플랫폼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마리나 카스토바(Marina Khaustova) 비트퓨리 그룹 크리스탈 부문 최고경영자(CEO)는 “블록체인 기술과 암호화폐의 세계적 혁신과 지원을 주도하고 있는 한국 시장에 진출하게 된 데에 자부심을 느낀다”며 “블록체인 및 암호화 기반 서비스를 구축하고자 하는 기업들이 크리스탈의 강력한 분석과 연구를 지원 받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글과컴퓨터그룹 계열사인 한컴시큐어는 블록체인 및 암호화폐의 분석 전담팀을 구성하고, 관련 산업 특성에 맞는 시스템을 구축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제큐어키매니저’ 공급을 통해 확보한 공공기관 및 금융권을 기반으로 크리스탈 사업영역을 강화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또한, 한컴그룹 계열사 내 국내 모바일 포렌식 1위 기업 ‘한컴지엠디’와의 협력을 통해서도 블록체인 포렌식 분야의 전문성을 극대화하고 관련 수사기관의 영업력 강화에 나선다.

최서율 기자 seo@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